메뉴 건너뛰기

main_img.jpg



꽃이 피고 지듯이 (OST 가사)


나 이제 가려합니다. 아픔은 남겨두고서
당신과의 못다한 말들.. 구름에 띄워놓고 가겠소.
그대 마음을 채우지 못해 참 많이도 눈물 흘렸소.
미안한 마음 두고 갑니다.

꽃이 피고 또 지듯이
허공을 날아 날아, 바람에 나를 실어
외로웠던 새벽녘 별들 벗삼아

이제 나도 떠나렵니다
이렇게 우린 서로 그리워 하면서도
마주보고 있어도 닿을수 없어.
왜 만날수 없었나요.
행여 당신 가슴 한켠에 내 체온 남아 있다면
이 바람이 흩어지기 전.. 내 얼굴 한번 만져주오.






 * 이 사이트에는 민경은 작가의 오리지널 원작과  작품기획서가 수록되어 있습니다.